음식

분류

먹을 것들, 또는 먹을 수 있는 것들을 위한 분류.
문서설명
데미소다 탄산음료. 카이스트가 캔 500원, 1.5L 1700원. 커버의 한글 글꼴이 좀 이상하다 싶었는데 (무슨 힌팅 잘못된 은글꼴 보는 기분) 어느 사이에 살짝 바뀐 것 같다. 음식
종합 선물세트 식품업계에서 명절 대목을 맞이하여 선물로 들고 가기 적합하도록 음식류를 여러 종류 묶어서 한 꾸러미로 판매하는 것. 과일은 상자 별로 포장이 된 경우가 많아서 그냥 들고 가면 되는 반면 식품은 그렇지 못 하다는 점 때문에 만들어진 것 같다. 물론 절대로 낱개로 샀을 때에 비해 싼 것은 아니다(보통 더 비싸다). 과자 꾸러미를 가리킬 때도 사용한다.
천혜의 음식. 오렌지와 착각하는 놈들이 있지만 둘은 굉장히 다르다! 낑깡 같은 다른 것과도 비교하기 좀 그렇다. lifthrasiir가 굉장히 좋아한다. 사시사철 먹을 수 없다는 게 아쉬울 뿐... 음식
라무네 ラムネ. 일본의 전통 탄산음료. 저번에 lifthrasiir가 마실 적에는 뚜껑쪽에 구슬이 있어서 그 구슬을 꾹 누르면 병 안쪽으로 내려가면서 열리는 구조로 되어 있었다. 라무네만 그런 건진 모르겠다.
생라면 딱딱한 라면 면발을 물에 담그지 않고 그냥 있는 그대로 부셔서 라면스프와 함께 먹는 것. 보통 웬만한 라면들의 스프가 많이 짜고 매운 편이라 스프를 모조리 넣고 끝까지 먹는 건 그다지 건강에 좋지 않다 카더라. 하지만 뭔가 씹히고 자극적인 음식을 좋아한다면 어쩌다 한 번 정도 먹을 수는 있는 게 아닐까 싶다.
포도즙 포도즙 포도를 짜서 만든 즙...으로 가장하고 있지만 그 정체는 랜덤한 확률로 팩을 터뜨려서 (특히 밝은 옷을 입은) 사람들에게 피해를 입히는 친환경 생화학병기이다. 사과즙, 양파즙 등의 다른 즙들과 비교해 봤을 때 팩이 터지는 확률이 이상하게도 높은데다가 한 번 터졌을 때의 위력이 대단하다는 점을 미루어 볼 때 lifthrasiir는 포도즙이 사실 지하 세력 또는 정부의 비밀 병기 프로젝트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든다....…
탄산음료 쉽게 말하면 제조 과정에서 탄산을 압축해 넣어서 청량감을 높여 주는 단물음료. 모든 음료가 그렇듯 많이 마시면 건강에 그렇게 좋을 것 같진 않지만 어차피 lifthrasiir는 이미 버린 몸. 아무리 탄산음료라고 하더라도 맥콜은 먹을 수 없다. 축배사이다는 아슬아슬하게 허용범위.

목록

문서설명
축배사이다 해태음료에서 제조하는 탄산음료. 배향이 들어가 있어서 독특한 맛이 나고 비교적 싸다는 장점이 있다. (2010년 현재 카이스트가 1200원) 최근에는 생산을 잘 안 하는지 보기 힘든 것 같다. 음식

도쿠위키DokuWiki-custom(rev 9085d92e02)을 씁니다.
마지막 수정 2011-05-30 18:25 | 외부 편집기